boooki

소년이 온다
모구 : 1980년 5월 18일 광주를 겪은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소설. 한마디로 정리하자면, 힘들었다. 그렇지만 꼭 읽어보라고 추천하고 싶다. 읽다가 무섭고 힘들어 책장을 덮었다가 다시 펴길 몇 번이나 반복하며 꾸역꾸역 끝까지 읽어나갔다. 5월 18일, 살아남은 사람들의 삶은 계속 이어진다. 머릿속에서 도무지 지워지지 않고, 그렇다고 한켠에 묻어둘 수도 없는 기억을 안고 산다. 광주만의 이야기는 아니라고 생각한다. 자꾸 세월호가 떠올라 더 힘들었다. "네가 죽은 뒤 장례식을 치르지 못해, 내 삶이 장례식이 되었다."
------ 소년이 온다 한강 femi_reading 2년 전
이 책 더 알아보기